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오는 4월 20일 국립극장에서 개최되는 제 3회 더뮤지컬 어워즈 수상 후보들의 면면을 보다가 한 곳에 눈길이 갔다.

바로 여우주연상.

후보는 소냐 (지킬앤하이드), 차지연 (드림걸즈), 홍지민 (드림걸즈), 최성희 (바다·미녀는 괴로워) 이렇게 4명이다.

이들을 후보로 올려놓은 작품을 보면 뮤지컬 '미녀는 괴로워'만 KM컬쳐/쇼노트/CJ엔터테인먼트가 공동으로 제작했고, '드림걸즈'와 '지킬앤하이드'는 제작사가 오디뮤지컬컴퍼니/CJ엔터테인먼트 가 공동으로 제작했다. CJ엔터가 공통으로 들어가있지만, 대부분 '미녀는 괴로워'는 쇼노트의 작품으로, '드림걸즈'와 '지킬앤하이드'는 오디뮤지컬컴퍼니의 작품으로 인식한다.

결국 작품으로 따지면 3대 1의 대결이다. 현재 더뮤지컬어워즈 홍보대사는 최성희가 맡고 있다. 물론 역대 여성 홍보대사가 수상한 적은 없다. 하지만 이번에는 꽤 가능성이 높은 편이다.

이럴 경우 오디뮤지컬컴퍼니는 들러리만 서다가 최성희에게 한방 먹는 꼴이 되어버린다. 뮤지컬 제작사에서 신시뮤지컬컴퍼니와 더불어 양 축을 이루고 있는 오디뮤지컬컴퍼니가 과연 3명의 후보로 자존심을 지켜낼 수 있을는지 기대된다.

- 아해소리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Posted by 아해소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