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국내에서 최단기간 430만 관객을 모은 영화 '아바타'가 케이블방송 OCN과 MTV를 통해 제작과정 등 스페셜 영상을 공개한다.

12월30일 OCN에서 '아바타의 모든 것, 30분'이라는 타이틀로 그동안 국내에서 공개되지 않은 제임스 카메룬 감독의 '아바타' 제작 과정은 물론 영상 혁명이 이뤄지는 순간을 담아 시청자들에게 보일 예정이다. 또 MTV에서는 1월9일 런던에서 열렸던 월드프리미어 시사회 현장과 영화 클립들을 묶어 30분간 특별 방영한다.

아쉬운 것은 '아바타'가 3D로 만들어졌는데, 방송에서 이를 느낄 수 없다는 점이다. 영화를 통해도 2D를 본 관객들이 다시 3D를 보기 위해 재예약을 하는 사례가 속출하고 있는 상황에서 방송에서 얼마만큼 영상 혁명을 관객들에게 어필할 수 있을지는 미지수. 물론 영화가 제작되는 과정을 보여주기에 '다큐'같은 느낌을 충분히 줄 수 있을 것이다.

-아해소리-

PS. 연말 일부 언론들이 다소 어거지로 '아바타'와 '전우치'를 라이벌로 묶으려고 하는 것 같다. 할리우드 영화를 일방적으로 칭찬하는 것도 문제지만, 우리 영화라고 무조건 감싸주는 것도 좀 그렇다. 아무리 봐도 두 영화를 라이벌로 여기기에는 문제가 있기 때문이다. '전우치'가 산만한 부분과 캐릭터별 분배만 적절히 했다면 좀더 괜찮은 영화가 될 수 있었을텐데라는 아쉬움이 남는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Posted by 아해소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