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윤석열이 대선에 도전하기로 선언 후 보인 행보는 딱 두 가지다. ‘회동반문’.

 

윤석열은 안철수, 김영화, 최장집, 반기문, 진중권 등을 만나러 다니고 있다. 그리고 박정희, 김영삼 기념관을 방문했다. 겉으로 보기에는 여러 사람들을 만나 다양한 이야기를 듣는 분위기다. 그러나 가는 곳곳에서 반문을 이야기한다. 현 정부에 대한 비판을 하기 위한 자리로 만들고 있다. 물론 내용에 구체성은 없다. “나라를 바로 잡아야 한다등의 두루뭉술한 이야기만 할 뿐이다.

 

뚜렷한 캐릭터나 정치관, 세계관도 없는 상황에서 문재인 정부와 대립각을 세웠다는 이유 하나로 보수 세력으로부터 지지를 받았기에, 두리뭉실하고 원론적인 태도는 어쩔 수 없는 윤석열의 한계다.

 

그리고 이 한계는 바로 여론조사로 드러나고 있다. 최근 세 곳의 여론조사 현황을 보자.

 

 

리얼미터가 오마이뉴스 의뢰로 지난 12∼13일 전국 18세 이상 2천36명에게 대선 후보 적합도를 조사한 결과는 이렇다. (가로 안은 이전 조사 대비 차이)
윤석열 27.8%(4.5%P↓) 이재명 26.4%(3.6%P↑) 이낙연 15.6%(7.2%P↑)

 

엠브레인퍼블릭·케이스탯리서치·코리아리서치·한국리서치 4개 여론조사업체의 조사(12~14일)에 따르면 전국 1016명을 대상으로 7월2주차 전국지표조사(NBS)를 진행한 결과는 이렇다.

이재명 26%(1%P↓) 윤석열 20%(1%P↓) 이낙연 14%(4%↑)

 

14일 한길리서치가 쿠키뉴스 의뢰로 지난 10∼12일 전국 만 18세 이상 유권자 1001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는 이렇다.

이재명과 윤석열 양자 대결에서 43.9%와 36%로 집계됐다. 오차범위 밖이다. 윤석열과 이낙연은 36.7%와 31.7%다. 오차범위 내였다.

 

결과적으로 보면 윤석열은 하락 혹은 정체, 이재명은 상승 혹은 정체, 이낙연은 상승 분위기다. ‘회동반문으로만 일관된 태도에서 드러난 한계의 결과다.

 

운석열은 이 같은 상황에 대해 연연해하지 않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 그러나 진짜 그럴까. 아니 본인은 그럴 수 있다고 하더라도, 윤석열을 바라보고 있는 이들 입장에서는 당황스러움을 넘어 혼란스러울 것이다.

 

윤석열을 대선판으로 끌고 나온 게 바로 여론조사다. 본인은 아무 말도 하지 않았는데, 온갖 여론조사 회사와 언론들은 차기 대선주자 연론조사에 윤석열의 이름을 집어넣었다. 그리고 ‘반문’의 상징으로 떠올랐고, 제1야당인 국민의힘 대신 정권 교체를 할 수 있는 중심으로 떠올랐다.

 

본인이 등판 후 선언해서 만들어진 자리가 아니라, 언론이, 여론조사 회사들이 만든 존재다. 때문에 윤석열의 정치적 지지기반은 현재까지는 오롯이 여론조사뿐이다. 만약 윤석열이 여론조사에서 10%대로 떨어지거나 이재명-이낙연-윤석열 3자 구도에서 밀려 3위를 차지하는 순간, 윤석열을 바라보는 시선들은 점점 사라진다.

 

여기에 윤석열보다 인지도는 낮지만 나름대로 자신만의 반문의 위치를 점한 최재형의 발빠른 행보는 윤석열의 가치를 더운 낮추고 있다.

 

15일 국민의힘에 입당한 최재형은 감사원장 사퇴 15일 만에 화려한 변신을 보여줬다. 당연히 비난이 따른다. 그러나 최재형 입장에서는 실보다 득이 클 것이다. 일단 평당원으로 입당했다고는 하지만, 이를 이렇게 바라볼 사람들은 없다. 국민의힘 입장에서는 입당에 미적거리며 자신의 몸가치를 올리려 하는 윤석열보다는, 입당해 당에서 컨트롤이 가능한 최재형이 더 뚜렷한 선택지가 됐다.

 

여기에 장모 구속, 논란의 중심에 있는 아내 등 커버를 쳐야 한 거리가 많은 윤석열보다는, 뭔가 새롭게 시작하며 조율할 수 있는 최재형이 더 나은 존재다. 만약 저러한 논란이 터지기 전 윤석열이 국민의힘에 입당했다면 현재 상황은 많이 달라져 있었을 것이다.

 

어쨌든 국민의힘이란 조직을 혼자 활용할 수 있었던 기회를 윤석열은 이미 놓쳤다. 여기에 앞서 언급했듯이 실질적인 자신의 정치적 기반인 여론조사마저 하락세다. 일각에서는 윤석열이 대선까지 완주하지 못할 것이라는 전망도 나오는데, 여기에 십분 공감한다.

 

그런데 진짜...‘정치인윤석열은 무엇을 가지고 있지??

 

- 아해소리 -

 

반응형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