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진숙 MBC 홍보본부장은 기자로서 활약이 대단했다. 2003년 이라크전 당시 촬영 기자도 없이 직접 전선에 들어가 소형 카메라로 미군의 공습 상황을 생생히 중계했다. 배짱이 보통 인물이 아니라는 것이다. 그런데 다른 사람들의 삶을 치열하게 보도하던 이진숙 기자는 어느새 자신의 보신을 위해 정치를 하게 됐다.  


다른 사람들이 몰랐던 사실들을 알리던 이진숙은 어느 순간 다른 사람들은 다 아는 내용을 혼자만 모르는 상황을 스스로 만들어 버린 것이다.


오늘 방송될 tvN '백지연의 피플인사이드'에서 이진숙이 한 말은 당황스럽기까지 했다. 아마 지난 3월 자신을 MBC 기자회에서 제명한 후배 기자들과 PD들에 대해 칼날을 더욱 날 서게 들이대야겠다는 결심을 한 사람처럼 보였다. 


기사를 보면....



MBC 이진숙 기획홍보본부장이 MBC 김재철 사장이 “임기를 채우기 전까지는 절대 물러나서도 안 되고 물러날 일도 없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진숙 본부장은 최근 tvN ‘백지연의 피플인사이드’와 진행한 단독인터뷰에서 거센 사퇴압박을 받고 있는 김재철 사장의 거취에 대해 “2014년 2월로 정해진 임기를 채우기 전까지는 절대 물러나서도 안 되고 물러날 일도 없을 것이다”는 사퇴 불가 입장을 분명하게 전했다.


김재철 사장이 정권의 낙하산이라는 노조의 비난에 대해 이 본부장은 “(MBC의 사장을 선임하는) 방송문화진흥회의 구도가 여권 6명, 야권 3명인데, 그런 식으로 생각하면 지난 20년 동안 방문진에 의해 선임된 사장은 모두 낙하산일 것이다. 이런 것은 의미 없는 논의다”며 “김재철 사장은 적법한 절차에 의해서 선임된 적법한 사장이다”고 강조했다.


이 본부장은 김재철 사장과 무용가 J씨에 얽힌 각종 의혹에 대해서도 적극 해명했다.


이 본부장은 “J씨를 두 번 만나 직접 해명을 들었다”며 “일감 몰아주기, 출연료 부풀리기, 아파트 공동구매 등 각종 의혹은 사실과 다르다”고 반박했다.


법인카드 관련 의혹에 대해서는 “7억 원을 썼다고 하는데 그 중 5억 원은 김 사장이 한 번 만져보지도 못한 돈이다. 사장 명의의 법인카드 2개 중 비서실이 별도 관리하는 카드에서 쓴 돈이 5억 원이다. 직접 쓴 2억 원도 상당 부분은 출장 때 상대회사 임원에게 선물을 준다든가 하는 등 대부분 업무용으로 쓰였다”고 설명했다.



이진숙은 뭘 봤던 것이고, 뭘 물어봤던 것일까. 특히 "절대 물러나서도 안되고 물러나는 일도 없을 것"이라는 말에서는 김재철이 살아야 자신도 산다고 생각했던 것일까. 나름 존경받을 수 있었던 기자가 정치를 택하는 순간 어떻게 몰락하는지를 생생하게 보여주는 것 같다.


- 아해소리 -



2012/04/02 - [미디어 끄적이기] - MBC, 자사 기자들 죽이고 타사 기자 취재 막고


2012/01/26 - [미디어 끄적이기] - MBC "15분내 뉴스를 요약해드립니다"…굴욕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nk 2012.06.12 20:0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같은 방송을 봤지만 서로 느끼는건 다른거군요
    mbc사태를 관심있게 봐왔던 사람으로써 도저히 mbc회사의 대응과 김재철의 버티기가
    이해가 되지 않았던 사람이지만 이진숙 사측 대표 분의 말을 듣고 느끼는 바가 많았습니다
    오히려 정치와 관련되있는 사람은 누구인가 라는 생각도 하게 되구요
    결국 옮고 그름은 법정에서 판결이 나게 되겠더군요

    • 아해소리 2012.06.13 10: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정치성은 누구나 가지고 있죠. 하지만, 이번 사태에 이진숙 본부장과 사측의 태도는 일단 버티기로 일관하면 된다는 태도를 보이고 있죠. 누가 옳고 그른지 충분히 이야기해볼 수 있는 상황에서 김재철은 피해다니기만 하고 누르기만 하는 상황이고, 이진숙은 일방적으로 이를 홍보하는 입장이죠. 서로 자료 가지고 만나서 따질 것은 따져야 하는데, 꼭 위에 있는 양반들은 이것을 싫어하고 누르려고만 하더라고요...이진숙이 양 측을 대표할 수 있는 입장에 있었을 때 이를 중재했어야 했음에도 불구하고 자리 보존에만 힘썼던 것이 문제죠.

    • 무도만세 2012.06.16 03:03  댓글주소  수정/삭제

      귀가참얇으신분이신듯..
      생각이틀리다고비판하는건아니지만 mbc파업채널들어가셔서 제대로뉴스데스크좀다운받아챙겨보세요

  2. ㅠㅓㅠㅓㅏ 2012.06.14 13: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진수기도 재차리한태 받은게 존내 많으니깐 그런거제,,어차피 정권바뀌면 긑이다 이라크서 총안맞은게 안타까울뿐...

  3. ㅕ혛 2012.06.14 13: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재처리가 카드긁어서 진수기 선물도 사줬는갑네 ㅋ

  4. ㅋㅋ 2012.06.15 12: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도 진숙이 말보단 노조쪽 의견에 찬성하는입장인데 ㅋ 존나 웃긴게 뭐냐면 진숙이와 노조쪽 인물인 최일구 둘중 한명은 거짓말을 쩔게 한다는거 잖아 ㅋㅋ 진숙이는 이라크까지가서 인터뷰한 애고 최일구는 우리나라 대표 아나운서고 서민쪽을 편드는사람인데 참.. 이렇게 화려한 경력에 이지경이되냐ㅡㅡ 진숙이 거짓말이면 진짜 이라크간거 머냐? 튈려고?

  5. autoshop 2012.06.21 11: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 감사해요~

    오늘도 좋은 하루 보내시기를 바랄께요~

    김재철 퇴진운동에 이외수씨도 동참 하셨다는 반가운 소식

    전하면서 저는 이만 가보겠습니다~

    자세한 소식은 여기로 오시면 확인 하실수 있어요~

    http://www.autoshop.co.kr/cafe_new/cafe_main.asp?wMainMenu=&wSubmenu=autoshop_freeboard&wAddMenu=read&widx=59918

  6. 재처리똥꾸녁이진숙 2012.11.15 01: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엠빙신 기획머시기본부장 이진숙?
    말귀도 못알아듣는 뇬이 토론은 왜 나와서
    헛소리하냐ㅋㅋ 백지연 티비토론 나와서 혼자만 헛소리하네
    ㅋㅋ 토론이뭔지는 알고나왔나 재철이 꼬봉이라그런지 덜떨어졌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