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운전을 그다지 좋아하지 않는 편이라 주로 대중교통을 이용하지만, 그래도 어쩔 수 없이 운전할 때마다 "아 불스원샷 넣어야 하는데"하는 생각을 한다. 차가 오래되기도 했지만, 힘이 떨어진다는 느낌이 종종 들기 때문..

그리고 이러한 생각은 꼭 주유하러 가서 생각한다는 것. 문제는 주유소에서 사는 불스원샷이 온라인보다 비싸다. 뭐 이유가 뻔하지만, 아무튼 그런 이유로 항상 주유소에서 패스.. 그러다보니 패턴이..

운전 "아 힘이 떨어지나, 불스원샷 넣어야지" -> 주유하던 중 "아 주유소는 비싸지" -> 다시 잊어버림. -> 다시 운전 "아~"

이 짓을 반복하고 있으니.


그러다 다이소에 갔다. 거기서 본 '불스원'. 뭐지 이 짝퉁스러운 느낌은.. 불스원샷도 아니고 불스원이라니. 그런데 가격이 확실히 싸다. 온라인보다도. 게다가 온라인은 기본적으로 2개를 주문해야 하거나, 배송비가 있다. 그런데 5000원이라니.

그래서 검색. 의외로 정보도 없고, 그나마 있는 정보도 의견들이 다양했다. 물론 만족한다는 글이 조금 많은 듯한 느낌..

"그래 사서 넣어보자. 설마 큰 문제야 있겠어"

이렇게 결정 가능했던 이유는.....내 차가 제법 오래되었다는 것. (그런데도 아직 8만키로를 겨우 넘었으니 정말 안타는)

휘발류 종류를 사서 넣고. 차를 살짝 구동한 후 하루 정도를 그냥 놔뒀다.

그리고 운전.

결론은 대만족. 차가 앞으로 나아가는 힘이 달라졌다. 이게 운전하는 중 바로 느껴진다. 내 차 연식이 오래되어서 그런지 몰라도 엑셀 밟은 후 느낌이 이전과 확연히 다르다. (달리 이야기하면, 차 연식이 오래된 차들은 적극 추천. 새 차일 경우에는 잘 모르겠음)

2000키로마다 한번씩 넣으라 했는데, 뭐 연식에 따라 차 힘이 조금 달라졌다 싶으면 넣어도 괜찮을 듯 싶다.

가성비가 아닌, 효력 자체가 괜찮다.

참고로 사진은 다른 곳에서 퍼왔는데, 효능에 대해 반신반의해서 이런 글을 쓸지 모르고 구입 당시 사진을 찍지 못했음. 차후 다이소 다시 가게 되면 사진 찍은 후 교체해야겠음.

- 아해소리 -

반응형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