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갑자기 어느 날부터 숙취 현타. 간과 관련된 약과 건강보조제를 먹고 있긴하지만, 오랜 시간 먹다보니 내성이 생긴 듯 해서 새로운 탈출구를 찾으려 검색해 봤다  

어느 포스팅에서 눈에 띈 제품이 혜인서라는 회사의 ‘간환’....찾아보니 여러 환과 즙 종류를 팔더라. 가격도 나쁘지 않고 3개 사면 ‘플러스 1’. 회원가입하면 2500원 짜리 쿠폰도 주고. 암튼 제품 자체는 나쁘지 않다는 생각이 들었다. 그러나 역시 다른 이들의 평가도 조금은 살펴봐야 하는 상황.

그런데.

네이버 블로그 검색 최신으로 찾아봤다. 1차로.



뭐 제품 지원은 받았지만, 솔직하게 썼다고는 하지만... 이야기 스토리 구성이 비슷하다. 뭔가 “나는 진짜 힘들다”라는 이야기를 구구절절 하다가 ‘홍보대행사’ 지인에게 추천 받아서 간환을 먹었는데, 유사한 제품들을 먹었는데 별 효과를 못 봐서 처음에는 못 믿었다. 그런데 어느 날 갑자기 아침이 가뿐해졌다.... 는 스토리. 구성작가가 하나가 아니라면 이 세 명은 정신적으로 통했다는 것이다.

그러다 다시 하나 발견.


희안하다. 이런 블로거가 네이버 인플루언서 라고???  같은 날 두 개를 올렸는데 일단 내용 구성은 당연히 똑같다. 단어들도 비슷하다.

웃긴 것은 같은 사람이 올렸는데 위의 내용은 청첩장 받으러 갔다가 ‘간환’을 추천받았고, 아래 내용은 집들이 갔다가 ‘간환’을 추천받았다는 것이다. 둘 다 처음 추천 받는 내용이다.

그래서 ‘간환’ 구매를 포기했다. 효과가 어느 정도 있을지는 모르겠지만, 이런 식으로 황당한 마케팅을 하는 회사라면 그다지 신뢰가 가지 않는다. 이 내용을 혜인서 자신들의 홈페이지에 다시 가져다 쓰지 않을까라는 생각도 했다. 그리고 저들은 ‘솔직하게 쓴 후기’라는 뜻을 알기나 할까.

- 아해소리 -

반응형

+ Recent posts